제목 “하나님 사랑 나눠요”…밥사랑 광복떡 나눔 잔치 (국민일보)


구호NGO (사)월드뷰티핸즈(회장 최에스더 교수)와 (사)해돋는 마을(이사장 장헌일 목사 )은 17일 제77주년
8·15 광복절 기념 밥사랑 광복떡 나눔잔치를 갖고 따뜻한 마음을 전했다. (사진)

월드뷰티핸즈 회장 최에스더(신한대) 교수는 “그 어느 때보다 어려운 환경의 어르신 분께 우울증 감소와
자존감 회복을 위해 기도 드린다”고 했다.




최 교수는 “어르신께서 직접 만든 나의 솜씨 자랑 나사랑부채 만들기를 비롯 뷰티 서비스를 통해 사랑을 나누고
삶에 용기를 갖고 사시길 기대한다”고 사랑의 마음을 전했다. 해돋는마을 이사장 장헌일(신생명나무교회) 목사는
“코로나19으로 고통의 시간을 보내는 소외 어르신께 광복 떡을 비롯 따뜻한 밥사랑 잔치로 나눌 수 있어 기쁘다.
사랑으로 협력해 주신 모든 분께 감사 드린다”고 말했다.

이날 잔치에 신한대 학생 자원봉사자들이 참여해 할머니 할아버지께 손자 손녀의 역할을 통해 말 벗이 되고 밥퍼
봉사에 나섰다. 거동이 불능한 어르신 분을 찾아가는 사랑의 도시락과 밥퍼 대체식을 전달하기도 했다. 이외에 구훈
장로와 장민혁 월드뷰티핸즈 사무총장, 해돋는 마을 최세연 사무국장, 최세진 영양사 등도 참석해 어르신을 섬겼다.
한편 장 이사장은 서울역 노숙 형제를 위해 신생명나무교회와 공동 밥퍼 사역하는 서울역 다음교회에 사랑의 쌀을
전달했다.

<사진 1.> 왼쪽 장민혁 총장 구훈 장로 장헌일 이사장 최에스더 교수 최세연 사무국장 최세진 영양사

유영대 기자 ydyoo@kmib.co.kr
[출처] - 국민일보
[원본링크] - https://news.kmib.co.kr/article/view.asp?arcid=0017382444&code=61221111&cp=du
작성일자 2022-09-22
조회수 9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