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월드뷰티핸즈·해돋는 마을, 쪽방촌 독거어르신초청 8.15광복절 기념 밥사랑잔치 가져 (시사타임즈)

[시사타임즈 = 박속심 기자] NGO ()월드뷰티핸즈(회장 최에스더 신한대 뷰티헬스사이언스과 교수)

사단법인 해돋는 마을(이사장 장헌일 신생명나무교회목사 )81777주년 8.15광복절기념 밥사랑

광복떡 나눔잔치를 갖고 따뜻한 마음을 전했다.

월드뷰티핸즈·해돋는 마을, 쪽방촌 독거어르신초청 8.15광복절 기념 밥사랑잔치 가져

▲왼쪽부터 장민혁 총장 구훈 장로 장헌일 이사장 최에스더 교수 최세연 사무국장 최세진 영양사 (사진제공 = 사단법인 해돋는 마을). ⒞시사타임즈

()월드뷰티핸즈 회장 최에스더 교수는 그 어느 때보다 어려운 환경의 어르신분들께 우울증 감소와

자존감 회복을 위해 어르신께서 직접 만든 나의 솜씨 자랑 나사랑부채 만들기를 비롯한 뷰티 등 소셜서비스를

통해 사랑을 나누며 삶에 용기를 갖고 사시기를 기도 한다며 사랑의 마음을 전했다.



()해돋는 마을 이사장 장헌일 목사는 코로나19 팬데믹 으로 고통의 시간을 보내는 외롭고 소외된 어르신분들께

광복떡을 비롯한 따뜻한 밥사랑 잔치로 나눌 수 있어 기쁘다며 사랑으로 협력해 주신 모든 분께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번 잔치에서 엘드림노인대학 독거 어르신께 신한대학교 대학생 자원봉사자들이 참여하여 할머니 할아버지께

손자 손녀의 역할을 통해 말벗이 되어주고 밥퍼 봉사에 나섰다. 또한 거동이 불능한 어르신분들을 찾아가는

사랑의 도시락과 밥퍼대체식을 전달했다. 

이날 장헌일 이사장, 최에스더 교수, 구훈 장로 장민혁 사무총장(월드뷰티핸즈), 최세연 사무국장(해돋는 마을),

최세진 영양사와 신한대 자원봉사자 등이 참석해 독거 어르신을 섬겼다. 또한 장헌일 이사장은 서울역 노숙형제들을

위해 신생명나무교회와 공동 밥퍼사역하는 서울역 다음교회에 사랑의 쌀을 전달했다.



<맑은 사회와 밝은 미래를 창조하는 시사타임즈>

<저작권자(c)시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작성일자 2022-09-22
조회수 107